진료과/센터

진료과 바로가기
진료예약 -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예약하세요. 찾아오시는 길 - 서울대학교치과병원의 위치를 확인하세요.

구강내과

내용인쇄

  1. Home
  2. 진료과/센터
  3. 진료과
  4. 구강내과
  5. 질병정보
턱관절장애의 증상
약관절장애와 연결된 통증부위 모습
턱관절장애란 귀 앞부분의 턱관절에 장애가 생긴 것을 말합니다. 턱관절장애의 증상은 입을 벌리고 다물 때 귀앞 악관절에서 소리가 나는 것(소리가 난 경험도 포함) , 입을 벌리거나 다무는 것이 장애를 받는 것, 턱을 움직이거나 음식물을 씹거나 하품시 귀앞 (귀밑 또는 귀뒤)에 통증이 나타나는 것 등이며, 이와 같은 증상은 대개 턱을 움직일 때 나타납니다. 그리고 악관절 주위나 머리, 목, 어깨의 근육통과 관련하여 재발성 두통(근긴장성 두통)도 주요 증상이라 할 수 있습니다. 기타 관련 증상으로는 현기증, 얼굴이 부은 느낌, 귀의 충만감, 귀울림(이명), 눈물, 눈이 붉어짐, 코의 충혈, 지각마비, 입맛이 변함, 소음에 민감함(눈과 목구멍이 민감함) 등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드물기는 하지만 어떤 환자들은 턱을 가만히 두지 못하고 계속 움직이기도 하고, 이를 맞대고 서로 비비기(이갈이)도 하며 광대뼈 부위, 얼굴, 턱에 동통이 있다고 호소하기도 합니다.
턱관절장애의 발병률
입을 벌리거나 다물 때, 턱을 전후 좌우로 움직일 때, 또는 음식을 씹을 때 턱관절에서 소리가 나는 사람은 전체 인구 3명 내지 4명중에 한 명꼴이나 됩니다. 그러나 두경부 동통을 포함해서 입을 크게 벌릴 수가 없거나 다물 수 없는 경우(탈구) 등과 같이 턱관절 장애로 치료받아야 할 사람은 전체인구의 5-7%정도로 보고되고 있습니다. 이것은 당뇨병 환자 총수와 비슷하거나 더 많은 발병률이지만 환자들은 자기와 같은 증상을 가지고 있는 사람은 자신 뿐이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턱관절장애의 원인
원인은 아직 명확하게 밝혀져 있지 않으나 외상(교통사고, 부딪히는 것, 얻어 맞는 것 등), 아래 윗니가 서로 잘 맞물리지 않는 경우(교합 부조화), 나쁜 습관(아래 윗니를 서로 물고 있는 습관, 이갈이, 자세불량등), 심리적 원인(불안, 긴장, 우울)등 복합요인에 의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턱관절장애의 치료법
턱관절장애 환자들은 종종 이것을 인체의 다른 관절이나 디스크 문제와 같은 것으로 생각하여 정형외과 의사나 신경외과 의사를 찾기도 하고 개·폐구시 귀 근처에서 소리가 나므로 이비인후과의사를 찾기도 합니다. 그러나 턱관절장애 환자는 이것을 전문으로 하는 치과의사를 찾아가야 정확한 진단과 적절한 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병력조사, 진찰 및 제 검사를 거쳐 턱관절장애로 진단이 되면 환자의 턱관절장애의 진전 정도에 따라 여러 가지 치료를 시행합니다. 치료는 처음에는 물리치료, 운동요법 등과 함께 약물요법, 교합안정장치와 같은 가역적인 보존적 치료법을 시행합니다. 그리고 필요에 따라 부신피질호르몬의 관절내 주입 및 이온 삼투요법, 바이오피드백, 발통점에 대한 주사 등이 사용될 수 있고, 교합안정장치 치료후 교합조정, 보철 및 교정치료 등이 필요한 경우도 있습니다.
만일 보존적 치료법이 효과가 없거나 관절의 연조직과 경조직에 구조적장애가 있는 경우에는 외과적 치료법(관절경수술 및 관절성형수술 등)이 추천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외과적 수술을 받아야 할 환자는 전체환자의 5%이내 입니다.
턱관절장애의 치료는 미리 예방하거나 초기에 더 이상 진행되지 않도록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앞에서 말씀드린 턱관절장애의 여러 가지 원인에 대하여 잘 알고 있다가 이를 피하도록 하는 것이 대단히 중요한 예방방법임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상악에 사용하는 교합안정장치, 하악에 사용하는 교합안정장치 사진